오늘자 묻지마 폭행 > 온라인 문의

대표전화

031.682.8855

친절하게 상담해드립니다.

온라인 문의

최상의 품질과 서비스로 고객님과 함께하겠습니다.

홈 > 고객센터 > 온라인 문의

오늘자 묻지마 폭행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유정남 작성일21-10-09 03:53 조회507회 댓글0건

본문

이 름 유정남
이메일 lf54i752@doum.net

gif보기


gif보기


폭행은 A씨가 태권도 수업을 마친 아이들을 집에 데려다 주기 위해 차량에 태운 직후 벌어졌다. A씨가 운전석에 앉자마자 한 남성이 “네가 선생이냐? 관장이냐?”라며 삿대질을 하며 다가왔고, 아이들이 보는 앞에서 주먹으로 A씨 뒤통수를 때렸다고 한다.


A씨는 이 남성이 아이들에게도 위협을 가할 것이 우려돼 곧바로 차에서 내려 운전석 문을 닫고 상대 남성을 밀치며 방어했다. A씨가 “누구신데 절 때리냐” “절 아시느냐”고 묻자 이 남성은 A씨 얼굴을 집중적으로 구타했다고 한다.


A씨는 “이런 게 묻지마 폭행이구나 생각했다”며 “얼굴을 집중적으로 7~8대 구타 당하다 보니 더 이상 맞으면 큰일 날 것 같아 최대한 방어만했다”고 설명했다. 이어 “저도 순간적으로 이성을 잃고 상대를 공격하려고 했다”면서도 “태권도 관장이 사람을 때리면 안 될 것 같아 화는 났지만 입술 꾹 깨물며 참았다. 만약 차량에 타고 있던 아이들에게 해를 끼치려 했다면 저도 그땐 당하고 있지 않았을 것”이라고 했다. 당시 차량에 타고 있던 아이들 뿐 아니라 다음 수업을 위해 등원하던 아이들, 동네 주민 등이 이 모습을 지켜보고 있었다고 한다.


A씨는 “심각한 트라우마가 생겼다”며 “그 장면을 바로 목격한 우리 아이들도 불안해 하고 있다. 늘 믿고 따르던 관장이 저렇게 맞기만 하고 공격을 못하고 있으니 ‘우리 관장님은 왜 안 때리냐’며 울먹였던 아이들 생각에 마음이 아프다”고 했다.




https://news.nate.com/view/20210930n07707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상호 : 아온렌트카 | 대표 : 이미선 | 주소 : 경기도 평택시 삼남로 99-14 | 사업자번호 : 119-86-84050
T : 031-611-8735 | F : 070-4010-4500 |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: 이미선 (osh8989@gmail.com)

Copyright ⓒ www.aonerentcar.net All rights reserved.

관리자로그인 현대이지웹 바로가기